기업가치가 1조원 이상인 국내 유니콘기업이 지난해 말 기준 역대 최다인 18개사로 나타났다.

15일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에 따르면 유니콘기업은 비상장기업으로 기업가치가 1조원 이상인 기업이다. 유니콘기업 수는 창업·벤처 생태계의 스케일업을 보여주는 중요한 지표로 인식되고 있다.

2020년 말 국내 유니콘기업은 13개사였다. 지난해에는 집계 이래 최다인 7개사가 추가되고 쿠팡, 크래프톤 등 2개사가 증권시장 상장으로 제외되면서 같은해 말 기준 국내 유니콘기업은 총 18개사가 됐다.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2017년(3개사)과 비교하면 4년 만에 6배나 증가한 수치다.

국내 유니콘 기업 18개사는 국제 비교 시 주로 인용되는 '씨비인사이트(CB Insights)' 등재 11개사와 중기부가 투자업계, 국내·외 언론 등을 통해 추가 파악한 7개사를 모두 포함한 것이다.

씨비인사이트 기준(11개사)으로는 미국(489개사), 중국(171개사), 인도(53개사) 등에 이어 세계 10위로 나타났다.

지난해 새롭게 탄생한 국내 유니콘기업은 상반기에 확인된 ▲두나무(업비트, 가상자산거래소) ▲직방(부동산중개) ▲컬리(마켓컬리, 신선식품배송)와 하반기에 추가된 ▲빗썸코리아(빗썸, 가상자산거래소) ▲버킷플레이스(오늘의집, 인테리어커머스) ▲당근마켓(중고거래플랫폼) ▲리디(리디북스, 콘텐츠플랫폼) 등 총 7개사다.

이번에 추가 파악된 유니콘기업들을 포함하면 지난해 말 기준 비상장기업으로 기업가치 1조원을 돌파한 이력이 있는 기업은 27개사로 늘었다.

중기부 박용순 벤처혁신정책관은 "더 많은 벤처·스타트업이 새로운 유니콘기업으로 탄생할 수 있는 벤처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올해 1조원 규모의 모태펀드 출자를 통해 2조원 이상의 펀드를 만들고 복수의결권, 스톡옵션 등 벤처·스타트업 관련 제도를 계속해서 보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유니콘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