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노아의 방주가 터키에서 발견되었을 수 있다는 연구자들의 주장에 대하여 한 지질학자가 회의적인 반응을 내놨다고 크리스천포스트가 보도했다. 

터키에서 발견된 배 모양의 구조물이 노아의 방주의 것일 수 있다고 주장하는 단체에 따르면, 발견된 배 모양 구조물 아래에 특이한 형성층이 있는데, 그것이 성경에 기록된 노아의 방주의 길이와 정확히 일치한다고 한다.

그러나 최근 기독교 변증단체(Anwers in Genesis) 단체의 켄 함(Ken Ham) 회장이 온라인 게시물에 지질학자 앤드류 스넬링(Andrew Snelling)의 말을 정리하여 업데이트 하였다. 앤드류에 따르면 오늘날 노아의 방주가 그 형태를 유지하고 있을 가능성은 적다. 그의 논리에 따르면 방주에서 내린 노아 가족은 거처를 지을만한 적당한 목재를 분명히 구할 수 없었을 것이다. 홍수 직후였기 때문이다. 따라서 그들은 거처를 만들기 위하여 방주에서 내린 후 방주를 해체하였을 가능성이 매우 크다.

뿐만 아니라 발견된 배 모양의 구조물은 산 위가 아니라 계곡에 있다. 성경에 따르면 그것은 산 위에 있어야 한다. 무엇보다도 아라랏산의 정체와 위치는 불분명해서 그 정확한 위치를 특정할 수 없다는 것이 앤드류의 의견이다. 앤드류는 배 모양의 구조물이 노아의 방주라고 주장하는 연구자들이 이용한 과학적 방법론 자체가 특정 편견에 기반한 해석자의 해석일 수 있다고 입장을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