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기독교 미디어기관 '갓티비(GODTV)'가 기독교인이라면 영적 성장을 위해 해야할 일 7가지를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이미지는 본문 내용과 직접적 관련이 없음 ©pixabay
이미지는 본문 내용과 직접적 관련이 없음 ©pixabay

1. 기도하라
우리의 기도 생활은 하나님과 함께하는 개인적 시간이다. 지금은 세상의 산만함을 차단하고 우리의 초점을 하나님께로 집중해야 할 때다. 이렇게 하나님과 연결됨으로써 우리는 매일 삶에서 직면하는 많은 문제들에 대처가능한 준비된 마음의 자세를 갖게 된다.

결국 우리를 보호하여 세상에 나가 믿음의 삶을 살 수 있게 해주시는 분이 바로 성령님이다. 우리가 이 기도의 생활을 너무 자주 놓치다보면  우리의 믿음은 껍데기만 남고 힘을 잃게 될 것이다. 

2. 성경을 읽으라
우린 스스로를 '크리스천' 이라고 간주하기 위해 우리가 실제로 믿는 것이 무엇인지 명확히 할 필요가 있다. 이는 기도, 묵상, 교제, 예배 참석, 그 외 신앙 소모임 참석 등을 통해서도 가능하다.

그중에서도 성경은 하나님의 말씀으로 바로 우리가 믿는 모든 것들의 원천이다. 그러기에 당신은 날마다 습관적으로 성경을 공부하고 또 공부해야 한다. 물론 기독교에는 서로 다른 교리들이 있고 우리는 성경에 나온 내용과 그렇지 않은 내용을 분간할 줄 알아야 한다. 이를 통해 우리가 개인적으로 믿는 것이 옳은지 여부를 결정할 수 있기 때문이다. 

3. 감사하라
우리의 삶에는 후회하거나 씁쓸해할 일들이 많이 생긴다. 하지만 우리를 둘러싸고 있는 세상의 부정적인 것들에 영향받기 보다는 우리가 매일 감사함을 실천하는 것이 훨씬 더 중요하다. 이는 우리가 기독교인으로서 남들과 다름을 말해준다. 

감사할 줄 아는 마음이란 우리가 처한 불행한 상황이나 놓쳐버린 기회보다는 하나님께서 당신에게 삶에서 주신 좋은 것들에 집중하도록 강요한다. 감사하는 마음은 또한 다른 이들에게 그리스도의 향기를 드러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된다. 하나님께 감사하는 것은 긍정적인 사고의 한 형태로 그것은 당신의 문제를 곰곰이 고민하며 시간을 보내는 대신, 삶에서 좋은 모든 것에 대해 생각하도록 돕는다. 우리는 희망의 사람이 되어야 하고, 그렇게 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감사하는 것입니다. 

4. 용서하라
마태복음 6장 14절에서 예수님께선 "너희가 사람의 과실을 용서하면 너희 천부께서도 너희 과실을 용서하시려니와" 라고 말씀하셨다. 용서하는 마음은 그냥 자연스럽게는 생기기 어려운 반복되는 연습을 통해서 얻어질 수 있는 것이다. 그러기에 우리는 매일 다른 이들을 용서하는 연습을 해야 하고 습관화 시켜야 한다. 

혹시 당신은 다른 이들의 결점을 보길 원하며 동시에 본인의 결점에 대해서는 다른 이들로부터 완전한 용서를 기대하는 이중적인 모습이 있는가? 그렇다면 당신은 다른 이를 자유롭게 용서할 줄 준비가 되기 전까진 본인도 용서받는 것을 기대할 수 없다. 이것이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요구하시는 바다.

5. 죄를 회개하라
당신은 본인의 죄의 참된 깊이를 깨달을 때 비로소 진정으로 구세주의 필요를 인식할 수 있다. 이때 특정한 과거의 죄에만 집중하지 말고 당신 삶 전반적으로 범위를 넓혀라. 이는 당신 마음의 참된 상태를 드러내는 사악하고 이기적인 욕망까지도 포함한다. 하나님께선 당신이 스스로를 의롭다고 생각할지라도 모든 것을 명확히 보신다.

이렇게 당신 자신의 죄악된 본성을 깨닫는 것은 아마도 모든 형태의 예배의 시작이 될 것이다. 이는 지금까지의 죄악된 당신에게 종말을 고하는 한 형태이고, 또한 본인 죄의 깊이를 깨달았을 때 다른 사람들을 용서하는 것을 상당히 쉽게 해준다.

6. 필요한 곳에 도움을 주어라
당신이 스스로의 삶과 문제에만 몰두하느라 바쁜 동안, 주변에는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이 있다. 다른 사람들의 문제를 돕는데 하루 종일 시간을 보내는 것은 비현실적이지만, 적어도 당신은 하루에 한 두 명의 사람은 도울 수 있다. 주변 사람들에게 더욱 집중하고 그들이 겪고 있을지도 모르는 문제들에 민감해지도록 노력해보아라. 당신의 친절한 말이나 도움이 되는 행동이 그들을 앞으로 나아가게 하는데 필요한 모든 것이 될지도 모른다.

7. 그리스도의 증인이 되어라
당신의 행동이 다른 이들에게는 가장 강력한 그리스도의 증인되는 것임을 기억하라. 만약 당신의 말과 행동이 일치하지 않는다면, 당신이 하는 가장 좋은 말들은 다른 이들에게 모두 무의미해질 것이다. 당신이 좋든 싫든, 세상은 당신을 더 높은 기준으로 보고 있다.

왜냐하면 당신은 예수 그리스도를 믿는 '크리스천'이기 때문이다. 믿지 않는 자들은 당신이 말하는 바를 행동으로 실천할 때에는 마음이 흔들리고, 반대로 할 때에는 외면하게 된다. 매일 당신의 행동이 다른 사람들에게 어떻게 영향을 미칠지 생각해 보며 보다 긍정적인 행동에 더 많은 중점을 두고 부정적으로 인식될 수 있는 행동을 제거하거나 점차 줄여나가길 바란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기독교인 #매일 #7가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