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문강 목사
서문강 목사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

한국개혁주의설교연구원(원장 서창원)이 ‘19세기 위대한 전도자, 설교자인 존 케네디 박사의 생애와 사역’이라는 주제로 제35기 온라인 정기세미나를 개최했다. 세미나는 22~24일 일정으로 진행됐다. 마지막 날 오전 특강 시간에는 서문강 목사(중심교회 원로)가 ‘교회 지체의 지위, 그리고 그 영광과 본분’이라는 제목으로 강의했다.

서 목사는 “신자가 교회에 함부로 들어오고 탈퇴하는 게 대부분 한국 교회의 실상이다. 전 총신대 총장 정성구 박사는 ‘종교개혁이란 단어를 교회개혁으로 수정해야한다’고 했다”며 “그 말을 새겨들어야 한다. 종교개혁의 근본정신은 교회가 성경의 권위보다 위에 있던 중세 교회의 폐단을 거부하는 것이었다. 이것이 종교개혁의 핵심”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개혁주의에서 교회는 예수 그리스도의 반석위에 세워져 음부의 권세가 함부로 하지 못한다는 성경에 따라, 이런 교회 상을 표준으로 개혁이 이뤄져야한다”며 “성경의 수신자는 시민 전체가 아니라 교회에만 주어진 것이다. 로마서도 애초부터 로마 시민 전체가 아닌 성도로 부르심 입은 모든 사람에게만 수신된 것이다. 이치럼 수신자를 정확히 규정해. 복음서와 서신서 모두가 하나님의 교회에 보내진 것”이라고 했다.

그는 “성경은 모든 이들에게 열리진 책이지만 이에 대한 내용과 그 깊은 뜻을 헤아리는 수신자는 결국 교회”라며 “교회가 없다면 믿지 않는 불신자들도 하나님의 말씀을 알지 못한다”고 했다.

또한 “구약은 개별보다 집단적 성격을 보여주는 것 같다. 그러나 하나님의 구속사의 경륜에서 아브라함의 혈통이 다른 족속보다 혜택을 본 게 사실이지만, 구원 신앙은 개별적”이라며 “시편에서 악인은 이스라엘과 유다에서 하나님을 구주로 믿지 않은 이들을 뜻 했다. 시편 1편에서도 악인은 이스라엘의 혈족이면서 여전히 마음에 진정한 믿음이 없고 하나님을 경외하지 않는 이들을 의미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시편 73편도 이스라엘 내부의 불신자를 의미했다. 같은 아브라함의 후손이라도 모두가 구원받은 게 아니”라며 “그 언약의 공동체 안에서도 구원은 개별적”이라고 했다.

특히 “이런 비대면 상황에서 교회에 안가고 집에 있어 편한 느낌도 있을 수 있다. 구원 신앙이 개별적인 것은 틀림없지만 반드시 구원받는 신앙은 교회라는 유기체 안에서 드러나게 된다”며 “믿음이 개인적이지만 참된 믿음은 교회 안에서 드러나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구원신앙은 신앙의 개별성과 교회적 유기성, 이 두 가지 주축 위에 세워진다. 믿음이 좋지만 교회의 유기체에 대해 별로 관심이 없다면 그 믿음이 진정한 믿음이라는 표지가 없다고 의심 받는다”며 “교회론을 무시하는 것은 곧 하나님이 주신 믿음과 구원 그리고 은혜의 통로를 무시하는 것”이라고 했다.

서 목사는 “사도바울과 베드로의 서신서에서 드러난 교회론도 개인의 믿음과 지체간의 유기성을 강조한 것”이라며 “비대면 상황이 습관이 되면 교회까지 나가 의자에 함께 앉아 예배드릴 필요가 없다는 생각에 젖어들 수 있다. 이런 생각을 경계해야 한다. 교회는 하나님과 사람, 사람과 사람들이 만나는 모임”이라고 했다.

나아가 “교회는 그리스도를 믿는 사람들의 단순한 모임이 아니라 유기적 관계가 형성된 곳이다. 이는 지체들이 생명의 유기성을 갖고 하나로 생명의 연합을 한 곳”이라며 “한 몸에 팔, 다리가 붙어 있어 생명을 공유하는 게 교회라면, 각 지체는 머리의 명령을 따르며 몸의 각 지체가 머리의 지시를 따르지 않을 때 고통이 찾아 온다”고 했다.

그래서 “에베소서 4장은 개별신앙과 교회적 유기성의 본질을 드러낸 본문이다. 본문의 ‘주안에서 갇힌 내가 너희에게...’에서 너희란 교회다. 각기 떨어진 복수 대명사가 아니”라며 “우리 교회가 설사 비대면 상황에 놓여 있을 지라도, 우리는 영적으로 서로 교통하는 것이다. 이런 교회론의 본질을 망각한다면 큰일 난다. 진짜 믿음이란 이런 코로나19 상황이 끝나고 교회의 소중함을 파악하여 적극 출석하는 것”이라고 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서문강 #비대면 #영적교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