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동대학교(총장 장순흥)와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총회장 김태영)는 29일 한동대학교현동홀 소회의실에서 상호 교류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한동대학교 장순흥 총장, 원재천 국제처장, 최성호 목사,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김태영 총회장, 박진석 세계선교부 부장, 홍경환 세계선교부 총무가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선교 지원 플랫폼 구축을 위한 인적·물적 자원의 교환 △선교 지원을 위한 인턴십 프로그램 운영 △선교 지원을 위한 교육 프로그램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김태영 총회장은 “1800년대 미국의 선교자원운동(The Student Volunteer Movement)이 선교에의 헌신과 새바람을 일으켰듯이 코로나19로 위축된 선교현장에 이번 협약이 새 힘을 불어넣어 주기를 간절히 소망한다”고 말했다.

한동대학교 장순흥 총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선교사 지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선교 대학으로서의 중책을 늘 잊지 않겠다”며 “선교사님들과의의 협력과 협업을 통해 새로운 대학생 선교 모델을 만드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