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시사] 최근 적발된 국내 이슬람국가(IS) 지지자 10명이 구체적으로 IS 조직에 가입하려 한 정황이 드러났다.

국가정보원이 24일 국회 정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들 IS 지지자 10명은 단순히 찬양하는 수준이 아니라 조직 가입까지 시도한 정황이 드러난 것으로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국정원은 이날 "이들 대부분은 '단순 찬양' 수준이 아니라 IS와 연계성이 드러난 사람들"이라고 보고했다고 새누리당 소속 주호영 정보위원장이 전했다.

정보당국은 이달 중순 인터넷을 통해 과격 이슬람 무장단체인 IS를 공개 지지한 우리 국민 10명을 적발했다고 밝혔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IS #국정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