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AP=연합뉴스

5일(현지시간) 인디애나주 인디애나폴리스의 미국프로풋볼(NFL) 46회 챔피언 결정전 '슈퍼볼' 전반 경기중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의 타이트엔드 애런 에르난데스(왼쪽)가 뉴욕 자이언츠의 세이프티를 맡은 디언 그랜트의 태클을 당하고 있다.

뉴욕은 종료 57초 전 이어진 공격에서 수비수 사이를 뚫고 엔드존을 통과한 아흐메드 브래드쇼의 터치다운으로 6점을 추가, 21-17 역전에 성공하고 4년 만의 우승을 확정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슈퍼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