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기독일보 윤근일 기자] 인터넷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는 3일 한층 더 편리해진 사용자환경(UI) 및 기능으로 새로워진 4세대 전자책 앱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새롭게 업그레이드 된 예스24의 4세대 전자책 앱은 독서에 보다 최적화된 사용자환경(UI) 개선 및 품질 향상에 초점을 맞췄다. 특히, 텍스트를 읽어주는 기능(TTS)을 새롭게 탑재, 남녀 화자 선택은 물론 목소리의 높낮이와 속도 조절이 가능하고, 페이지 타이머 설정 등 자신만의 최적화된 듣기 환경을 조성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이달의 무료 글꼴'을 통해 산돌고딕 등 가독성이 좋은 다양한 프리미엄 글꼴을 매월 무료로 제공하며, 암호 설정과 읽지 않는 도서 삭제 등 프라이버시 기능도 추가되었다.

예스24는 4세대 전자책 앱 출시와 함께 아시아 3번째로 론칭한 펭귄랜덤하우스의 영문판 원서 eBook 판매를 실시한다. 이를 통해, 좀처럼 전자책으로 만나기 어려웠던 무라카미 하루키의 영문판 원서는 물론, 댄 브라운, 알랭 드 보통 등 세계 최고의 베스트셀러 작가들의 양질의 도서 4만 여종을 전자책으로 만날 수 있게 됐다.

이와 함께 예스24는 4세대 전자책 앱 출시를 기념해 100% 당첨되는 다양하고 풍성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오는 6월 30일까지 예스24 4세대 전자책 앱을 신규 설치하고 최초 로그인하는 모두에게 YES상품권 1,000원을 증정하며, 매일 예스24 전자책 앱을 실행하면 크레마머니 1,000원을 100% 지급한다. 또한, 앱 리뷰를 작성하거나 SNS를 통해 이벤트를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다양한 경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서영호 예스24 디지털사업본부 이사는 "독자들에게 더욱 편리하고 안정된 전자책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전자책 뷰어 및 앱 성능 개선에 꾸준히 힘쓰고 있다"며, "펭귄랜덤하우스의 전자책 서비스 제공 역시 양질의 전자책을 기다리는 국내 독자들을 위한 예스24의 노력의 결과"라고 자평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예스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