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달식 사진
(왼쪽부터) 사랑의 연탄나눔운동 원기준 사무총장과 이디야커피 문창기 회장, 서울 사랑의열매 신혜영 사무처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랑의열매 제공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는 이디야커피(회장 문창기)가 지난 6일 강남구 구룡마을 일대에서 따뜻한 겨울나기 물품을 전달하는 임직원 봉사활동 ‘2022 이디야의 동행’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디야커피 문창기 회장 및 권익범∙이석장 대표, 서울 사랑의열매 신혜영 사무처장,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 원기준 사무총장이 참석했다.

‘이디야의 동행’은 한 해 동안 고객들에게 받은 따뜻한 마음과 기쁨을 소외된 이웃들과 함께 나누기 위해 2010년부터 13년째 이어오고 있는 봉사활동이다. 올해는 서울 사랑의열매를 통해 서울지역 내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 188가구에 총 5천만 원 상당의 연탄, 쌀, 간편식 키트 등의 물품을 지원했다.

또한 이번 구룡마을에서 진행된 임직원 자원봉사활동은 이디야커피 문창기 회장 및 권익범∙이석장 대표를 포함한 임직원 100여 명이 참여하여 혹한의 날씨에도 따뜻한 한반도 사랑의 연탄나눔운동 연계 강남구 구룡마을 20개 가구를 찾아 연탄 4,000장, 쌀 400kg, 간편식 키트 400개를 전달했다.

이디야커피는 지난 여름 큰 폭우 피해를 입었던 구룡마을 주민들에게 구호물품을 전달한 바 있다. 문창기 회장은 “지난 8월에 이어 이번 겨울에도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고자 한번 더 구룡마을을 찾았다”며 “연탄과 물품을 통해 이디야커피의 진심이 닿길 바란다”고 했다. 특히 이 날 봉사활동은 코로나19 이후 처음으로 재개된 임직원 참여 봉사활동으로 그 의미를 더했다.

한편 이디야커피는 매년 연탄 나눔 봉사뿐만 아니라 메이트 희망기금, 캠퍼스 희망기금, 식수위생지원사업, 청각장애인 바리스타 후원 등을 통해 사회적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겠다는 문창기 회장의 경영이념에 따라 ESG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사랑의열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