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달식 사진
판교사랑의교회는 우크라이나 난민과 강원경북 산불 피해가정을 돕기 위한 긴급구호 성금 11,000,000원을 지난 17일 월드비전 경기남부사업본부에 전달했다. ©월드비전 제공

판교사랑의교회(박준호 목사)는 우크라이나 난민과 강원경북 산불 피해가정을 돕기 위한 긴급구호 성금 11,000,000원을 지난 17일 월드비전 경기남부사업본부(최성호 본부장)에 전달했다.

박준호 목사는“우크라이나 난민과 강원·경북 산불 이재민 가정을 돕기 위해 전교인들이 정성을 모았다”라며 “하루빨리 피해가정에 평안이 오기를 기원한다”고 했다.

판교사랑의교회는 성탄절, 부활절 등 절기를 맞이할 때마다 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랑의 선물나눔 행사를 지속하고 있으며, 특히 보육원과 미혼모 등 도움이 절실히 필요한 시설을 직접 찾아가 봉사와 나눔의 실천을 이어가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월드비전 #판교사랑의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