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노래명성교회 이웃돕기 물품 기탁식
새노래명성교회 이웃돕기 물품 기탁식 ©하남시

새노래명성교회(고은범 담임목사)는 지난 22일 교회 앞마당에서 ‘이웃돕기 물품 기탁식’과 코로나19로 어려움 가운데 있는 하남시민을 돕기 위해 방역물품(마스크, 손 소독제)과 생필품(햇반, 라면, 참치, 치약 등) 550박스(3천만원 상당)를 하남시에 기탁했다.

이 물품들은 교회의 뜻에 따라 덕풍 1, 2, 3동과 미사 1, 2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되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된다.

이날 ‘이웃돕기 물품 기탁식’에는 고은범 목사, 조기풍 선교위원장, 김혜열 장로, 김상호 하남시장, 최종윤 국회의원, 방미숙 하남시의회 의장, 정병용 하남시의원, 하수월 덕풍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이명순 미사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강성화 미사2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최정호 덕풍3동장, 최용호 미사1동장, 주해연 미사2동장 등이 참석했다.

고은범 담임목사는 “진정한 이웃은 단지 옆집에 사는 사람을 이웃이라 할 수도 있지만, 좋은 일은 서로 나누고 힘들 때는 또 돕기도 하며 함께 더불어 사는 사람이 진짜 이웃이 아닐까” 라며 “새노래명성교회가 속한 하남에서 그런 이웃이 되어주는 교회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