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학기 개강감사예배
2학기 개강감사예배를 드리고 있다. ©장신대

장로회신학대학교는 최근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2020-2학기 개강감사예배를 예배위원만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으로 진행하였다. 교수, 직원들은 실시간스트리밍으로 예배에 함께 참여하였고, 학생들은 e-강의실에 업로드된 영상을 통해 예배에 참여했다.

신임 경건교육처장 이상일 교수의 인도로 학생대표들의 기도와 성경봉독에 이어 조성환교수의 특송, 임성빈 총장의 ‘아직도 희망을 말할 수 있나요?’ 제하의 설교로 예배가 마무리되었다.

임성빈 총장은 설교를 통해 “경건의 훈련을 통해 그 사랑의 높이를, 학문의 연마로 그 사랑에 대한 지식의 깊이를, 복음의 실천으로 그 사랑과 지식의 넓이와 길이를 우리 삶 속에서 살아내기를 원한다고 말한다”며 “또한 2020년 가을 학기를 맞이하는 우리에게 우리 하나님 아버지께서 말씀하시는 ‘속사람을 강건하게 하라, 그래서 다시 희망이 되기를 원한다’ 는 거룩한 부르심에 응답하고 분발하는 우리 장신공동체가 되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전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