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제공

[기독일보 박성민 기자] SPC그룹(회장 허영인)은 진주시와 딸기, 토마토의 유통활성화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진주시청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농림축산식품부 배호열 식품산업정책과장, 정광호 진주시농업기술센터장, SPC그룹 김득수 상품개발본부장이 참석했다.

SPC그룹은 연간 884톤 이상의 토마토와 172톤의 딸기를 구매하고, 파리바게뜨, 던킨도너츠, 삼립식품 등 계열 브랜드에서 다양한 제품을 개발해 판매할 예정이다.

이로써 진주시 농가는 안정적인 수요처를 확보해 안정적으로 농작물 재배에 매진 할 수 있게 됐다.

SPC그룹 관계자는 "우리 농축산물 직거래는 기업과 농가, 소비자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공유가치창출(CSV) 모델"이라며 "SPC그룹은 우리 농가와의 상생과 동반성장을 위해 농산물 공급 협약을 꾸준히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SPC그룹은 지난 1월 농림축산식품부와 행복한 동반성장 협약을 맺고 2018년까지 1조원 규모의 우리 농축산물을 구매하기로 했다. SPC그룹은 의성 마늘, 익산 찹쌀 등 12개 품목, 전국 14개 지역 농가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우리 농산물 사용에 앞장서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SPC그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