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오페라단 한예진 신임 예술감독   ©문체부

[기독일보 윤근일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2일 국립오페라단을 새롭게 이끌어 갈 예술감독으로 한예진(44·사진) 상명대 산학 협력단 특임교수를 임명했다.

문체부 관계자는 "한예진 신임 예술감독은 밀라노베르디국립음악원에서 성악을 공부했고, 유럽과 일본에서 오페라 주역가수로 활동하며 국제무대에서 큰 호평을 받는 등, 현장 경험이 많아 세계오페라 흐름 파악에 안목과 기량을 갖추고 있다는 평가를 받아왔다"며 "대한민국 오페라를 한층 더 발전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문화체육관광부 #국립오페라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