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AP/뉴시스】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Fed)는 지난 2개월 동안 미국 대부분의 지역에서 경제성장이 가속되고 있다고 발표했다.

Fed는 16일 발표한 경제동향보고서(베이지북)에서 Fed의 12개 지역 가운데 10개 지역에서 경제활동이 증가했다고 말했다.

Fed는 대부분의 지역이 '보통'이나 '완만'하게 경제활동이 증가했으나 클리블랜드와 세인트루이스 지역은 성장이 둔화됐다고 말했다.

LPL파이넌셜의 경제전문가 존 캐널리는 "3월달까지도 남아있던 눈과 얼음 아래서도 경제는 회복되고 있었다"면서 "베이지북은 전반적으로 경제가 다시 기지개를 켜고 있음을 말해주고 있다"고 진단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미국경제 #미연준 #경제회복가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