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7일 이산가족 상봉 정례화를 논의하기 위한 남북적십자 실무접촉 호응을 촉구하는 내용의 통지문을 북측에 보냈다.

통일부는 이날 "오늘 오전 대한적십자사 총재 명의 통지문을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북한적십자 중앙위원회 위원장 앞으로 발송했다"고 밝혔다.

통일부 당국자는 통지문에서 지난달 5일 남북 적십자 실무접촉시 이산가족 상봉행사 개최 이후 남북적십자 실무접촉을 개최해 이산가족 문제에 대한 논의를 계속해 나가기로 합의했음에도 북측이 우리측의 제의에 호응하지 않은 데 대해 유감을 표명했다고 말했다.

또 이산가족 문제는 정치·군사적 상황으로 인해 중단돼선 안 된다는 것이 우리측의 분명한 입장이며 북측이 우리 측의 남북적십자 실무접촉 제의에 조속히 호응해 나오기를 촉구한다는 내용이 통지문에 포함됐다고 이 당국자는 전했다.

북한은 전날 남북 적십자 실무접촉에 대해 "남북 적십자 실무접촉을 가질 환경과 분위기가 조성돼 있지 못하다"며 거부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이산상봉 #실무접촉 #적십자회담촉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