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박물관이 겨울방학 교육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역사 속으로 떠나는 시간여행'을 주제로 특별전 연계교육인 '이야기가 숨어 있는 옛 그림 산책' 등 7개 교육프로그램이 내년 1월 7~24일 24회에 걸쳐 운영된다.

특별전은 우리 옛 그림 속에 등장하는 꽃, 곤충, 새 등을 만날 수 있는 전시다. 박물관 측은 "교육은 어린이박물관에서 처음 선보이는 특별전과 연계해 전시를 쉽게 이해하고 우리 옛 그림에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꾸몄다"고 전했다.

유아들을 대상으로 특별전 내용을 담은 '병아리들의 그림 숲 속 여행'과 초등생 대상의 '이야기가 숨어 있는 옛 그림 산책'을 비롯해 '데칼코마니 초충도 액자 만들기' 체험, 북아트를 활용한 '옛 그림 소망화첩 만들기' '열려라! 문화재, 쏙쏙! 우리글' 등이 준비됐다.

또 주말 교육프로그램으로 상설전시실을 탐험하는 '차곡차곡, 어린이박물관 보물찾기', 겨울을 상징하는 동물 현무를 활용한 '그림자로 만나는 우리 가족 수호신', 문화재 보존과 관련한 '문화재 병원 이야기' 교육도 하다.

18일부터 25일까지 인터넷(www.museum.go.kr)이나 현장에서 접수하면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시간여행 #애들은와라 #국립중앙박물관 #겨울방학 #방학프로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