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교봉, 헝가리개혁교회봉사단 통해 우크라니아 난민 구호위해 1억원 지원
 한국어로 쓰인 감사 글을 들고 있는 우크라이나 범카파르티아 지역의 개혁교회를 대표하는 산도르 파비안 주교

 

 ©한교봉

한국교회봉사단(총재 김삼환 목사·이사장 오정현 목사·대표단장 김태영 목사, 이하 한교봉)은 지난달 30일 오후 서울 종로 한국기독교회관 2층 강당에서 우크라이나 전쟁피해 긴급구호 성금 1억원을 헝가리개혁교회봉사단(HRCA)에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헝가리 현지와 온라인으로 연결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전달식에서 김태영 목사(한교봉 대표단장)는 “주님께서 우크라이나 국민들의 눈물을 닦아주시고, 속히 전쟁이 종식되어 복구와 재건이 이루어지며, 국민들의 일상회복과 하나님을 찬양하는 예배가 회복되기를 기도한다”고 말했다.

헝가리개혁교회봉사단 크롤리 치비에르 회장은 “헝가리와 우크라이나에 있는 개혁교회들과 도움의 손길을 바라는 수 많은 난민들을 대신해 말로 표현 할 수 없는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우크라이나 범카파르티아 지역의 개혁교회를 대표하는 산도르 파비안 주교는 “사랑하는 한국의 형제 여러분, 여러분들의 연대와 난민구호 헌금에 감사를 드립니다!”라고 한글로 쓴 팻말을 들고 찍은 사진을 보내왔다.

헝가리개혁교회봉사단은 이번 성금으로 우크라이나에 남아있는 개혁교회 목회자 가족과 교인들, 헝가리와 우크라이나 국내에 피신해 있는 난민들을 지원하고, 특별의료팀의 사역을 지원하기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한교봉, 헝가리개혁교회봉사단 통해 우크라니아 난민 구호위해 1억원 지원
성금을 전달하는 한교봉 김태영 대표단장(좌측)과 천영철 사무총장(우측) ©한교봉

한편, 한교봉은 지난 30일 한국교회총연합회(이하 한교총) 사무실에서 ‘강원 산불 사랑의 집짓기’ 성금 1억원을 전달했다. 이 성금에는 사랑의교회 대학부가 모금한 5천만원이 포함됐다.

이날 김태영 한교봉 대표단장은 “산불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한국교회의 사랑이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교봉, 강원 산불 사랑의 집짓기 성금 1억원 전달
 ©한교봉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한교봉 #우크라이나 #울진산불피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