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일으켜 세우는 감사
나를 일으켜 세우는 감사

우리를 위해 자기 아들을 내어 주실 만큼 하나님의 사랑은 놀랍고도 깊다. 그러한 사랑을 생각할 때 우리 삶에 늘 감사가 넘쳐도 놀랄 것이 없겠지만, 우리의 실제 삶은 그렇지 않은 듯하다.

요즘처럼 팬데믹(pandemic)의 장기화로 어려움과 고난이 겹쳐올 때면, 우리의 하루는 쉽사리 불평과 염려로 그리고 짜증과 원망으로 가득 차곤 한다. 감사의 계절에 꼭 읽어볼 만한 책이 있다.

<나를 일으켜 세우는 감사>(요단출판사)는 성경 묵상을 통해 성도들이 참된 감사를 회복하며 이를 통해 그들의 지친 영혼과 삶이 다시금 새 힘을 얻고 일어서는데 도움이 되고자 하는 바람에서 쓰여진 책이다.

이 책은 3주간에 걸쳐 묵상할 내용을 담고 있는데, Days 1부터 7은 하늘과 땅을 창조하시고 구원을 베푸시며 삶의 한복판에서 친히 만나주시는 인자하신 하나님께 감사의 고백을 올려 드리는 시편 136편 말씀을 집중적으로 묵상한다.

Days 8부터16은 창세기부터 역사서에 등장하는 여러 본문들을 묵상하며 언약을 이루시는 하나님의 신실하심에 감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마지막으로, Days 17부터 21은 '팔복' 말씀을 중심으로 예수님이 제자들에게 약속하신 복과 그 참된 복을 누리는 삶에 관한 묵상을 제시한다. 이를 통해 주님께 감사하도록 독자들을 이끈다.

삶과 신앙의 도전을 거세게 경험하는 때일수록 성경 말씀을 통해 우리를 창조하시고 우리 죄를 사하시고 구원의 완성을 약속하시며 이를 성실하게 이루시는 선하신 하나님에 대해 묵상해야 한다. 그럴 때일수록 말씀을 더 깊이 묵상하며, 감사를 더 확실하게 회복해야 한다. 그렇게 회복된 감사가 실은 우리를 일으킨다! 힘들고 어려운 시간의 한복판에서도 말씀 묵상을 통해 하나님에 대한 감사를 새로이 회복하기 원하는 모든 성도들에게 일독을 권한다.

저자 소개

이 책은 이장렬 목사와 이충재 목사가 공저했다. 이장렬 목사는 2010년부터 캔자스시티에 소재한 미국 남침례교단 소속 미드웨스턴침례신학대학원(Midwest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에서 신약학 교수로 재직 중이다. 서울대학교(B.M.)를 졸업하고 서든침례신학대학원(The South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에서 목회학 석사과정(M.Div.)을 이수했으며, 영국 에든버러대학교(University of Edinburgh)에서 신약학 박사학위(Ph.D.)를 취득했다. 학문적 저술 외에도, 요한복음 21장을 묵상한 「네가 나를 사랑하느냐」, 「예수님의 고난과 부활에 대한 40일간의 묵상 1·2」, 마태복음 1-2장을 다룬 「25일간의 성탄 묵상」, 바디매오 본문(막 10:46-52)에 대한 열 편의 깊이 있는 묵상을 담은 「바디매오 이야기」등 성도들의 성경 이해와 말씀 묵상을 돕는 여러 권의 책을 저술했다.

이충재 목사는 현재 미국 뉴저지 동부개혁신학교(Eastern Reformed Theological Seminary)에서 교수로 사역하고 있다. 중앙대학교를 졸업하고, 합동신학대학원대학교에서 목회학 석사과정(M.Div.)을 이수했으며, 고든콘웰신학교(Gordon-Conwell Theological Seminary)에서 신약학 석사학위를, 서든침례신학대학원(The South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에서 신약학 박사학위(Ph.D.)를 취득했다. 마태복음의 '회개(돌이킴)'을 주제로 한 박사 학위 논문을 출판하는 등 교회와 성도들을 세우는, 활발한 저술 활동을 하고 있다.

더 자세한 책 소개와 추천사를 아래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알라딘 서점: https://www.aladin.co.kr/shop/wproduct.aspx?ItemId=254616281
갓피플몰: https://mall.godpeople.com/?G=9788935018598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