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선한목자교회
연기면 세종선한목자교회 지역 나눔 사진. ©세종특별자치시

세종선한목자교회(담임 문영호 목사)가 지난 13일 이웃사랑 성금 200만 원을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탁했다.

세종특별자치시 연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세종선한목자교회에서 기탁한 성금으로 어려운 이웃을 위한 복지사업 운영에 사용한다.

세종선한목자교회 담임 문영호 목사는 “작은 봉사를 통해 지역사회가 더욱 풍성해지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다양한 봉사로 지역사회와 함께 하길 원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1958년 문을 연 세종선한목자교회는 (사)선한마을복지재단을 통해 작은도서관 및 평생교육, 행복지역아동센터 등 맞춤형 봉사활동으로 지역사회와 함께하고 있다.

또한, 주1회 이상 교회 내·외부 소독, 거리두기 예배 진행, 구내식당 미운영, SNS소모임 운영 등 철저하게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코로나19확산 방지에도 앞장서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세종선한목자교회 #문영호목사 #이웃사랑성금 #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