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모아
▲발달장애인 전문 홈페이지 '다모아' 메인 화면 ©다모아

방송통신위원회는 8일 발달장애인들이 인터넷·모바일 환경에서 손쉽게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는 발달장애인 콘텐츠 전문 홈페이지인 '다모아'(damoa.or.kr)를 열었다고 발표했다.

 

‘다모아’는 발달장애인의 눈높이에 맞춰 제작한 콘텐츠를 한 곳에 모은 사이트로 한국교육방송공사(EBS), 장애인부모연대, 한국장애인개발원 등에서 제작한 콘텐츠 700여편이 게시되어 있다.

홈페이지는 누구나 가입 없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고 PC·태블릿·스마트폰 등 기기 제약 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저시력·난청 중복 발달장애인을 위해 화면·글자크기 조절, 배경색상 변경도 가능하다.

검색어 입력이 어려운 중증 발달장애인을 위해 홈페이지 메인 화면에 움직이는 추천 검색어 아이콘과 같은 보완 대체 의사소통을 배치하는 등 발달장애 특성을 고려한 디자인을 적용해 접근성을 높였다.

아울러 이날 홈페이지 개설 온라인 기념행사와 함께 발달장애인 콘텐츠 교류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도 이뤄졌다. 업무협약에는 시청자미디어재단, 국립장애인도서관, 사단법인 전국장애인부모연대, 한국장애인부모회, 한국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한국자폐인사랑협회 등 6개 기관이 참여했다.

한상혁 방통위원장은 "이번 홈페이지 개설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울려 소통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발달장애인과 관련된 유관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소외계층의 방송접근권 향상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방통위 #다모아 #발달장애인 #컨텐츠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