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세기총 사랑의 마스크 후원
세기총 사랑의 마스크 후원 전달식. 왼쪽에서 두번째는 김희선 장로, 세번째는 조일래 목사(세기총 회장)이다. ©세기총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는 23일 오전 노보텔 앰배서더 강남 호텔 1층 회의실에서 사랑의 마스크 후원식을 가졌다.

세기총은 “이날 후원식은 김희선 장로(세기총 후원이사장)가 지난 세기총 임원회의에서 일천만원 상당의 사랑의 마스크를 후원하기로 약속하고 10여일 만에 가지게 된 것”이라며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와 임원들이 모여 조찬을 나눈후 진행했다”고 했다.

후원식은 사무총장 신광수 목사의 사회로 진행했다.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는 감사의 말을 통해 “김희선 장로님이 본회 후원이사장으로 선임된 것과 동성애·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천만인서명운동 본부장으로 같이 일할 수 있는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힘든 삶 속에서 일천만원 상당의 마스크를 후원하여 국내·외 동포들을 섬길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신 것에 감사하다”며 “이 열정에 하나님이 더 큰 은혜를 허락하셔서 더 크게 사명을 감당하게 하실 것을 믿는다”고 했다.

이에 인사말에서 후원이사장 김희선 장로는 “세기총과 함께 선한 영향력을 세상에 끼칠 수 있다는 것에 먼저 감사하고, 세기총과 동참하면서 세계선교와 교회를 섬기는데 심부름할 수 있다는 입장에서 끝까지 섬길 것“이라며 “뿐만 아니라 동성애·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 천만인서명운동으로 같이 섬기면서 한국교회가 나아가야 할 올바른 방향을 제시하는 일을 세기총과 함께 사명감을 가지고 일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장로는 “앞으로 세기총이 하는 일에 적극적으로 앞장 설 것을 밝히면서 많이 기도해 주기를 바란다”며 인사말을 마쳤다. 아울러 후원이사장 김희선 장로는 전날 세기총 사무처에 최신형 복합기를 후원하여 신속하고 능률적인 사무업무를 위해 큰 도움을 주기도 하였다.

세기총은 “지난 7월 3일, 1차 3만장의 마스크 전달식을 가진바 있고, 이어 2차 7만장의 마스크를 도움을 요청한 각국의 선교지와 해외동포들에게 전달한 바 있다”며 “그리고 오늘 이렇게 일천만원 상당의 사랑의 마스크 후원식을 가지게 됐으며 도움을 필요로 하는 국·내외 선교지역에 전달될 예정”이라고 했다.

세기총은 코로나19가 완전히 소멸될 때 까지 지속적인 마스크보내기운동을 전개해 나갈 예정이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