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한남대

한남대학교는 2020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지역의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온라인 모의면접을 실시했다.

이날 모의면접은 코로나19의 장기화에 따라 온라인 ZOOM을 활용해 신청 고등학교와 본교에 온라인 면접실을 설치해, 실시간 모의면접을 진행했다.

대전 가오 고등학교와 서일여고 학생 30여명이 참여했으며, 학생 1명당 본교 교수 등으로 구성된 3명의 평가위원이 모의 면접을 실시했다. 한남대에서는 17명의 교수들이 면접위원으로 참여했다. 학생들은 사전에 학생생활기록부와 자기소개서 등을 제출했으며, 평가위원들은 서류를 통한 확인 면접을 시행했다.

20여분에 걸쳐 진행된 면접은 학생을 대상으로 실제와 같은 면접을 실시하고 학생별 피드백을 해주는 방식이다.

한남대 입학홍보처 은웅 처장은 “학생들이 실제 대학에서 이뤄지는 면접 전형을 체험해 볼 수 있는 전문적인 모의면접이어서 학생들의 호응이 컸다”며 “고교 교육 정상화를 위한 지역에서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남대
©한남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