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사렛대학교 국제관 정경사진
나사렛대학교 국제관 정경사진 ©나사렛대

나사렛대학교(총장 김경수)는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2019년 대학혁신지원사업 연차평가' 1유형(자율협약형)에서 ‘우수’ 대학에 선정되어 1차[2019]년도대비 3억6천여만원이 증가된 34억 1천여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고 12일 밝혔다.

나사렛대학교는 △UD(Universal Design)기반 온라인 학습플랫폼(LMS시스템) 구축 △장애 대학생을 위한 비교과 프로그램 Able+ Program △신입생 통합선발제 등 대학의 교육과 비교과, 입시 전반에 걸쳐 긍정적인 성과를 이루어었다고 평가받았으며 추가 된 사업비는 비교과 프로그램과 교육환경개선 등에 사용 될 예정이다.

나사렛대학교 대학혁신지원사업단장 조재훈 교수는 “이번 연차실적평가 우수대학 선정을 통해 우리대학 혁신지원사업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대학의 교육과정 및 교육환경 개선, 대학이 추구하는 인재상인 나눔인재 양성을 위해 아낌없는 투자와 지원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학혁신지원사업 Ⅰ유형’은 대학기본역량진단을 통해 자율개선대학에 선정된 대학에게 혁신사업을 위한 재정지원 사업으로, 이번 연차실적 평가결과 충청권에서는 최우수(A등급) 8개교, 우수(B등급) 13개교, 보통(C등급) 5개교가 선정됐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나사렛대 #교육부 #한국연구재단 #대학혁신지원사업 #연차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