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륜교회(담임 박세덕 목사)가 5일 수요예배도 지난 2일 주일예배처럼 예배당이 아닌 '온라인'에서 드린다.

교회는 이날 웹페이지를 통해 "수요예배도 지난 주일처럼 영상 예배로 대체한다"며 "영상 올리는 시간은 오후 7시"라고 알렸다.

한편, 국내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2차 감염자'인 6번 환자가 지난달 26일 이 교회에서 예배를 드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교회는 최근 주일예배를 예배당에서 드리지 못하고, 영상으로 대체했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