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일보=안보]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허버트 맥마스터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6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 강력하고 실효적인 대북제재·압박을 위해 양국간 공조를 강화하기로 했다.

김 실장과 맥마스터 보좌관은 이날 오전 10시 45분(한국 시간)부터 15분간 긴급 전화 협의를 갖고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강력히 규탄하며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청와대가 전했다.

양측은 북한 핵·미사일 대응 방안과 관련, 김 실장의 방미 시 보다 심도 있는 협의를 갖기로 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김관진 #국가안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