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당 사교육비, 1인당 사교육비

사교육비
2015년 초중고 사교육비 조사결과, 사진= SBSCNBC 캡처.

[기독일보=방송연예] 지난해 초·중·고 학생 1인당 사교육비가 3년 연속 증가해 2007년 조사 이래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교육부는 통계청과 함께 실시한 2015년 초중고 사교육비 조사결과를 26일 발표했다. 전국 1244개 초·중·고교 학부모 4만3000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다.

조사에 따르면 지난해 초·중·고교생 1인당 월 평균 사교육비가 24만4000원으로 전년도보다 2000원 늘었으며, 영어·수학 등 일반교과에 비해 체육 등 예체능교과 사교육비의 증가가 두드러졌던 것으로 드러났다.

학교별로는 초등학교가 23만100원, 중학교가 27만5000원, 고등학교가 23만6000원이었다. 전년도에 비해 초등학교는 1000원 줄었지만 중학교는 5000원, 고등학교는 6000원이 증가했다.

특히 체육 사교육비가 전년도에 비해 13.6% 늘었으며, 체능 사교육비는 조사가 시작된 2007년 4만3000원에서 계속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