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세군자선냄비본부(사무총장 이수근)은 16일 삼성SDS임직원이 후원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하는 '행복한 ICT 교실' 사업의 개소식을 강원도 태백 장성초등학교에서 가졌다.   ©구세군 자선냄비본부

[기독일보] 한국구세군(사령관 박종덕)이 자선냄비를 통한 도서 ·산간·벽지 지역 학교 정보통신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구세군자선냄비본부(사무총장 이수근)관계자는 "지난 16일 삼성SDS임직원이 후원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하는 '행복한 ICT 교실' 사업의 개소을 강원도 태백 장성초등학교에서 가졌다"고 17일 전했다.

이날 태백시 교육지원청장 김송일 교육장과 삼성SDS 정욱 인사지원파트장, 사회복지 공동모금회 유병설 부장이 함께 참석하여 현판 제막식과 함께 개소식을 진행 한 후 태백 장성초등학교를 돌며 ICT 교육 프로그램에 직접 참여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복한 ICT 교실' 사업은 강원도 도서·벽지에 위치한 초등학교 7곳을 선정하여 학교 사정에 맞는 리모델링 공간과 더불어 ICT 교육에 필요한 인프라(PC, 소프트웨어, 빔프로젝트, 음향기기 등) 구축 및 ICT 교육 프로그램 지원이 주 내용이다.

이수근 사무총장은 "상대적으로 소외된 도서·벽지 초등학교에 지원하는 ICT 공간조성 및 교육지원 사업을 통해 기대하는 성과는 문화의 접근성 확보 및 정보격차 해소에 기여하는 것"이라며 ICT 교육사업의 지속적인 지원을 강조했다.

자선냄비본부는 향후 강원 지역을 시작으로 충청, 전라, 경상지역에 위치한 도서·벽지 지역의 초등학교로 ICT 설비 및 교육지원을 이어간다는 방침이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구세군 #자선냄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