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ephanie Z.C MacFarland (맥팔랜드) 교수
실로암시청각장애인학습지원센터는 '시청각장애인의 의사소통 전략'이라는 주제로 2022년 해외전문가 워크숍을 효명아트홀(서울 금천구)에서 개최한다. 사진은 워크숍 강사인 Stephanie Z.C MacFarland (맥팔랜드) 교수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회 제공

실로암시청각장애인학습지원센터는 '시청각장애인의 의사소통 전략'이라는 주제로 2022년 해외전문가 워크숍을 효명아트홀(서울 금천구)에서 개최한다.

2022년 7월 19일(화) ~ 21일(목)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3일에 걸쳐 진행하는 이번 워크숍은 애리조나대학교 특수교육학과 교수인 Stephanie Z.C MacFarland (맥팔랜드) 교수와 홍성계 교수가 강연을 맡는다.

맥팔랜드 교수는 지난 35년간 일선 현장에서 시청각장애와 자폐 스펙트럼을 포함한 중복 장애의 교육적 시스템 변화를 대변하고 있는 인물이며, 홍성계 교수는 시각장애교사 양성 프로그램 코디네이터이자 점자 읽기, 보조 기술 및 시각장애학생의 핵심 커리큘럼 확장 분야에서 연구를 수행했다.

이번 해외전문가 워크숍은 특수교사, 시청각장애 유관기관 종사자, 시청각장애인 부모 등이 참여하며 7월 19일(화) 미국에서의 시청각장애인에 대한 정책 및 일반적 서비스 제공모형, 7월 20일(수) 시청각장애인을 대상으로 하는 반다이크 중재 방법의 실제, 7월 21일(목) 시청각장애학생 부모의 교육 참여와 가정환경에서의 중재전략으로 강연이 구성되어 있다. 강사는 온라인 Zoom(줌)으로 강의를 진행하며, 참여자는 오프라인 집합교육으로 참여하는 방식이며, 강연 내내 수어통역과 자막이 제공된다.

강연 외에도 시청각 의사소통 및 보조기기 체험존이 운영된다. 의사소통 체험존에서는 손가락점자, 손바닥필담, 의사소통 앱(달팽이 별) 등 시청각장애인이 사용하는 다양한 의사소통 방법을 직접 체험할 수 있으며, 보조기기 체험존에서는 점자정보단말기, 퍼킨슨타자기, 음성증폭기, 스마트폰보조입력기 등의 다양한 보조기기를 체험할 수 있다.

실로암시청각장애인학습지원센터 정지훈 센터장은“이번 해외전문가 워크숍을 통해 미국의 서비스 정책, 의사소통, 부모교육으로 구성된 강연을 듣고 우리나라에서도 시청각장애인 정책 및 부모교육이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서울시 시청각장애인 학습지원센터 운영사업의 일환으로 운영되는 이번 워크숍은 7월 15일(금)까지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