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병원, 여성의학센터 확장개소 ...  선진 여성질환 진단 시스템 제공
예수병원 여성의학센터 ©예수병원

예수병원(김철승 병원장)은 12일 여성의학센터 내 산부인과, 불임클리닉, 분만실을 포함하여 전면 리모델링을 완료하고 개소식을 가졌다고 이날 밝혔다.

예수병원은 “2021년 12월 보건복지부가 선정한 장애친화 산부인과에 예수병원이 선정된 이후 약 4개월에 걸쳐 진행된 이번 리모델링은 환자 제일주의를 반영하여 산모의 편의성을 고려, 병원 내원시 진료 상황을 동선에 맞게 재배치하여 여성의학센터 이용에 불편함을 덜어내고 예수병원이 여성만을 위한 진료환경 개선과 새로운 장비의 도입으로 높은 수준의 진료와 검사를 받을 수 있게 되었다”고 했다.

이어 “여성의학센터의 중심 역할을 담당한 산부인과는 양수 감소증, 자궁 내 태아발육 부전, 조기 진통, 임신중독증 등 고위험 산모를 집중 간호하는 진료실과 분만실 기능을 통합하여 쾌적하고 첨단 의료 서비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LDR(가족분만실) 전면 리모델링을 통하여 가장 힘들고 지친 순간에 머무는 공간을 승화시켜 따뜻하고 밝은 분위기로 편안한 공간으로 재구성하였다”고 했다.

그러면서 “전문 불임 클리닉도 효율적인 배치와 공간 실내장식으로 산모와 여성 환자의 치료에 집중하여 각종 불임 환자의 검사와 진단, 배란 유도, 인공수정, 그리고 난관복원 수술 등을 새로운 환경에서 첨단장비 도입으로 도민들에게 맞춤 지원도 이어나갈 예정이다”라며 “전라북도 유일한 장애 친화 산부인과의 역할을 담당한 예수병원은 고위험 분만, 진료 접근성 문제 등 여성장애인이 겪고 있는 어려움에 먼저 다가서 여성장애인의 안전한 임신과 출산 등 여성질환 관리 서비스를 이행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김철승 예수병원 병원장은 “확장 이전을 통해 더욱 쾌적한 공간에서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라며 “풍부한 경험과 인간사랑 생명 존중의 이념을 가장 먼저 생각하는 여성의학센터 의료진이 있기에 양질의 의료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라고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예수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