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합동참모본부는
한국 합동참모본부는 "24일 북한이 동해상으로 ICBM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고각 발사했다"고 전했다. 북한은 지난 20일 평안남도 일대에서 방사포를 4발 쏜 데 이어 4일 만에 미사일을 발사했다. ©뉴시스

북한이 24일 대륙 간 탄도미사일(ICBM)급 미사일을 시험 발사했다. 북한이 ICBM 발사에 성공한 것은 2017년 11월29일 화성-15형 이후 4년 3개월여 만이다.

24일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후 2시34분께 동해상으로 ICBM급으로 추정되는 발사체를 고각 발사했다.

발사지는 평양 순안공항으로 추정된다. 정점 고도는 6200㎞ 이상이었고 사거리는 약 1080㎞였다. 탄착지는 일본 홋카이도 오시마 반도 서방 150㎞였다.

북한은 지난달 27일과 이달 5일, 16일에 걸쳐 시험 발사한 뒤 이날 최종적으로 발사를 성공시켰다. 북한은 지난달 27일과 이달 5일에는 준중거리 탄도미사일(MRBM) 궤적으로 시험 발사했다. 이달 16일에는 발사 후 몇 초 만에 20㎞ 상공에서 폭발했다.

북한이 ICBM 발사에 성공한 것은 2017년 11월29일 이후 4년3개월여 만이다. 당시 북한은 화성-15형 ICBM을 정점 고도 약 4500㎞, 비행 거리 약 960㎞로 발사했다.

/뉴시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북한미사일 #ICB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