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 대통령실에서 공개한 수도 키예프 폭발 사진. 러시아군의 공습으로 인한 것이다. ⓒ우크라이나 대통령실 제공
우크라이나 대통령실에서 공개한 수도 키예프 폭발 사진. 러시아군의 공습으로 인한 것이다. ⓒ우크라이나 대통령실 제공
미국 애틀랜타한인교회협의회(회장 김상민 목사)가 우크라이나 종전과 평화를 위한 기도를 요청했다.

교협은 25일(현지 시간) 회원교회에 보내는 공문을 통해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 발발로 인하여 주님의 몸된 교회와 성도들이 고통받고, 온 세계가 안보와 경제적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 회원 교회에서는 공예배 시간에 우크라이나의 종전과 평화를 위해 함께 기도해 달라”고 전했다.

다음은 기도제목

1. 주님께서 개입하셔서 러시아와 우크라이나가 전쟁을 멈추도록
2. 우크라이나에 남아 있는 한인 선교사 6가정의 안전을 위해서
3. 우크라이나와 교회와 성도들을 하나님께서 지켜 주시기를
4. 모든 나라들이 협력하여 전면적 전쟁의 비극이 일어나지 않도록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