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신대, 수험생을 위한 힐링 페스티벌
 ©감신대 제공

감리교신학대학교(총장 이후정) 총학생회는 코로나 상황에서 대입을 치르는 수험생의 고민을 경청하고 위로하는 ‘수험생을 위한 힐링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수험생을 위한 힐링 페스티벌’은 감신대 총학생회와 학생상담실 중심으로, 13일~18일 한 주 동안에는 전문 심리상담사의 ‘수험생 온라인 심리상담’, 16일 4시부터는 ‘캠퍼스 투어 및 다양한 체험’ 그리고 ‘힐링 워십’ 등 3가지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먼저 ‘수험생을 위한 134시간의 경청’은 기독교심리상담 전공 교수와 전문 심리상담사 20여명의 재능기부를 통해 오는 13일부터 18일까지 6일간 아침 10시부터 저녁 8시까지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수험생 심리상담은 전화(02-361-9245) 또는 온라인으로 사전 신청 할 수 있고, 선착순 예약제로 진행된다. 또한 대면상담을 희망하는 수험생은 사전예약을 통해 16일 오전 10시부터 7시까지 서대문에 위치한 감신대 학생 상담실(교수회관 305호)에서 현장 심리상담도 받을 수 있다. 수험생을 위한 심리상담은 대입 수험생이면 신앙과 무관하게 누구나 참여 할 수 있으며 무료로 진행된다.

본 프로그램을 담당하는 학생상담실 임정아 박사는 “수험생들의 심리, 인간관계, 이성교제 등에 대한 자신의 고충을 한번 털어 놓는 것, 즉 심리상담을 경험하는 것이 건강하고 유쾌한 삶을 이루는데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행사에 대입 수험생의 많은 참여를 기다린다고 한다.

16일 오후 4시~9시까지 감신대 캠퍼스에서 진행되는 ‘수험생 힐링 페스티벌’은 총학생회와 학생 홍보팀에서 후배 수험생을 위해 정성껏 마련한 행사이다. 웨슬리세미나실의 종교철학 부스에서는 신앙과 과학에 대한 홍보물 전시 그리고 전공 교수와의 개인상담도 가능하다.

종교철학전공 장재호 교수는 “평소 교회에서 나누지 못했던 과학과 신앙관련 어떤 질문도 가능하며 개인적 적성과 진로 관련한 이야기까지 나눠보는 멋진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독교심리상담전공 부스에서는 전공 관련 홍보영상과 담당 교수님들의 진로상담 그리고 재미난 심리검사도 진행된다. 더불어 힐링 페스티벌 행사 당일인 16일은 기독교심리상담 전공 교수인 권진숙 교수와 김기철 교수 그리고 전문 심리상담사가 대면으로 심리상담을 제공하기도 한다(사전 예약 필수).

감신대 측은 “전국에 있는 수험생 누구나 장소의 제약 없이 본인이 희망하는 시간에 온라인 심리상담을 경험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되며, 캠퍼스에 행사에 직접 참여 하는 수험생은 재미난 심리검사와 진로상담 등 뜻 깊은 체험의 시간이 될 것”이라고 했다.

오는 16일 감신대 캠퍼스에서 진행되는 ‘수험생을 위한 힐링 페스티벌’에 참여하면 전문 심리상담, 전공 및 진로상담 이외에도 맘속에 스트레스까지 날려 보낼 수 있는 여러 체험행사를 경험 할 수 있다. 최근 종합관 5층에 개관한 ‘M+ 미디어 센터’ 방음 스튜디오에서는 소리 지르고 노래하는 도전 노래방을 이용 할 수 있다.

감신대 측은 “재미난 게임과 함께 성경퀴즈를 풀어보는 ‘힐링 어드벤처’ 그리고 박은영 교수가 직접 반주하며 진행하는 ‘성탄영어 찬양 배우기’ 등은 숨은 보물찾기 같은 힐링을 선물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특히 대학원 앞 정원에서는 추위를 녹일 수 있는 숯불 닭꼬치를 마음껏 맛볼 수 있고, 각 부스마다 수험생을 위한 웰컴 기프트와 깜짝 선물도 제공된다”고 했다.

이날 저녁 7시부터 2시간 웨슬리 채플에서 열리는 ‘힐링 워십’에서는 감신대 재학생들로 구성된 엘로디 찬양팀 공연, 청소년 사역자인 서종현 선교사의 간증과 힐링 메시지, 부부찬양 사역자 ‘달빛마을’의 공연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총학생회 행사의 지원 총괄을 맡은 박은영 교수는 “시험기간 중에도 학생들의 헌신적인 준비에 감동을 받았습니다. 많은 수험생이 참여하여 영육간의 힐링과 도움을 얻도록 기도합니다”고 밝혔다.

‘수험생을 위한 힐링 페스티벌’ 행사를 기획하고 추진한 감신대 총학생회 이현준 회장은 “코로나로 고 3학생들을 위한 지역교회의 돌봄이 어려운 상황에서 힘들게 대입을 준비해온 수험생에게 작은 쉼과 위로를 나누고자 본 행사를 마련했다. 이번에 참여한 내일의 후배들이 더 풍성하고 아름다운 힐링 페스티벌을 이어가면 좋겠다”라는 소망도 밝혔다.

감신대 수험생을 위한 134시간의 경청
 ©감신대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감신대 #수험생위한힐링페스티벌 #총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