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로암시청각장애인학습지원센터(센터장 정지훈, 이하 실로암센터)는 오는 15일, 한국기독교연합회관 3층 그레이스 홀에서 ‘시청각장애인 의사소통지원 세미나’ 및 ‘제1회 시청각장애인 자유발언대회’를 개최한다. 오전에는 세미나를, 오후에는 자유발언대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국민의힘 김예지 의원과 공동 주최하는 세미나에서 본 센터는 국내 최초로 제작한 <한글 손가락점자 가이드북>과 <의사소통 프로그램(달팽이별)>을 발표 및 시연할 계획이다.

실로암센터는 “손가락점자란, 양손 손가락을 3개씩 사용하여 상대방의 양손 손가락 위에 접촉하여 점자로 의사소통하는 방식이다. 센터는 내·외부 연구위원들의 자문을 받아 손가락점자 가이드북을 제작했고, 이를 유관기관 등에 보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의사소통 프로그램은 점자정보단말기에 비장애인이 음성으로 말을 하면 기기에 점자와 LCD(액정표시장치)로 출력되어 시청각장애인은 점자로 내용을 확인하고, 비장애인은 LCD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고 했다.

<한글 손가락점자 가이드북>, <의사소통 프로그램(달팽이의별)> 발표 및 시연 후에는 맹기반 시청각장애인, 농기반 시청각장애인 각 1명, 시청각장애인을 지도하는 서울맹학교 교사를 초청해 시청각장애인 의사소통지원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토론회를 갖는다.

이어 오후에 진행되는 자유발언대회(마음에서 울리는 진솔한 이야기)에서는 타인과 의사소통이 어려운 시청각장애인이 평소에 표현하지 못한 이야기, 사회에 대한 바람 등을 대중에게 자유롭고 진솔하게 전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원고 내부심사를 거쳐 선정된 7명의 시청각장애인을 대상으로 현장 발표 및 시상을 진행한다.

당일 행사는 유튜브 실시간 스트리밍을 통해 송출되며, <실로암탐구생활> 채널에서 볼 수 있다. 본 행사와 관련된 문의사항은 실로암시청각장애인학습지원센터(02-880-0651~6)로 하면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실로암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