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절인 4월 4일에는 ‘생명주일예배’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
©행동하는 프로라이프
64개 시민단체가 연합해 낙태죄 폐지 반대운동을 펼치고 있는 ‘행동하는 프로라이프’와 한국로잔위원회(의장 이재훈 목사)가 고난주간인 오는 29일부터 4월 3일까지 매일 새벽 6시 서울 서빙고 온누리교회에서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생명을 위한 고난’을 드린다.

행동하는 프로라이프는 “낙태죄 입법공백으로 태아들의 생명이 아무런 보호를 받지 못하는 국가적 생명위기 상황 속에서 두 단체가 하나 된 마음으로 태아의 생명에 대한 깊은 인식과 회개, 하나님이 지으신 생명에 대한 존중감을 강화하기 위해 이번 새벽예배를 진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하나님의 형상을 따라 지어진 생명을 경시하는 풍조가 만연한 가운데 맞이하게 된 특별한 고난주간을 통해 한국교회 내에서도 외면당하고 있는 생명의 소중함에 대한 인식이 더욱 깊어지는 계기가 되도록 많은 교회의 동참을 바란다”고 호소했다.

이번 새벽기도회에선 한국로잔위원회 의장이자 온누리교회 담임인 이재훈 목사를 비롯해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인 한기채 목사, 베이비박스의 이종락 목사, 낙태반대운동연합의 김현철 목사, 로잔위원회의 부의장이자 전 국가생명윤리심의위원장인 박상은 샘병원 미션원장, 전 보건복지부 차관이자 행동하는 프로라이프의 상임대표를 맡고 있는 이봉화 대표가 말씀을 전한다.

한편 두 단체는 부활주일인 4월 4일 오후 4시, 서울 양재 온누리교회에서 ‘생명주일예배’를 드린다. 이날 이재훈 목사가 설교하고, 지난 2004년 4집 앨범에 낙태 반대 찬양인 ‘너의 형질을 이루기 전에’를 수록했던 CCM 가수인 송정미 씨가 특송한다.

이 예배는 코로나19 방역준칙을 준수해 현장과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온라인 예배는 CGNTV를 통해 생중계된다. 문의는 행동하는 프로라이프([email protected])나, 한국로잔위원회([email protected])로 하면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낙태 #낙태죄 #고난주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