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J열방센터
경북 상주 BTJ열방센터의 글로벌비전센터 ©뉴시스

사단법인 국제기독교이단대책협의회 대표회장 임준식 목사 외 임원 일동이 29일 ‘현 Covid-19(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우리의 입장’을 발표했다.

이들은 “우리는 지난 1년여간 이어져 온 코로나 팬데믹으로 인한 소상공인들과 자영업자 등 소시민들의 코로나를 극복하려는 피눈물 나는 노력과 방역 일선에서 사투를 벌이시는 위료진들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리며 응원을 보낸다”고 했다.

이어 “최근 인터콥선교회를 위시한 일부 교회 등에서 본의 아니게 코로나 확진자들이 발생된데 대해서 책임을 통감하며 안타까운 마음으로 수습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대다수의 종교시설들은 그 동안 선제적으로 철저하게 방역수칙을 준수해 왔다는 사실을 상기하여 주시기 바라며 향후에도 방역지침을 잘 준수하여 지역사회에 피해가 가지 않도록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했다.

이들은 “이에, 작금의 사태에 대한 언론들의 마녀사냥식 보도 행태는 그 동안 순기능을 많이 발휘해온 한국교회와 선교단체의 본질을 왜곡하고 갈등을 유발시키는 일로써 악의적인 보도나 허위, 과장 보도는 삼가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했다.

또 “이번 사태를 계기로 본 협의회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방역에 비협조적인 종교시설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계도할 것이며, 언론보도에 대해서도 모니터링을 강화해 법적인 조치로 한국교회의 위상을 되찾곡 회복할 것”이라고 했다.

특히 “인터콥선교회에 진상조사단을 파견하여 금번 사태에 대한 정확한 진상을 파악하여 지도감독할 뿐 아니라 무분별한 추측과 오해를 해소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email protected]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인터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