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도 목사
故 김홍도 목사 ©금란교회

금란교회 김홍도 목사가 2일 오전 8시 5분, 지병으로 인해 별세했다. 향년 83세.

고인은 1938년 2월 6일, 평안남도 양덕군에서 태어나 감리교신학대학을 졸업하고 1963년 가평 상천교회 담임 전도사로 부임해 목회를 시작했다. 이후 1968년 목사안수를 받고 1971년 금란교회 담임목사로 부임했다. 최근까지 이 교회 동사목사로 사역했다.

금란교회는 “故 김홍도 동사목사는 이후 ‘영혼구원’의 일념으로 금란교회를 세계 최대 감리교회로 부흥시켰다”며 “중랑지방 감리사, 서울연회 감독, 감독회장 역임 및 세계평화상 수상 등 교계와 선교에도 힘쓰며 지난 2008년 4월, 은퇴하셨다”고 전했다.

장례예배는 2일 오후 5시 30분, 입관예배는 3일 오후 2시 30분, 천국환송예배는 4일 오전 10시에 예정됐다. 금란교회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장례는 가족, 친인척들만 모시고 진행한다. 일체의 조문·조의금·화환은 정중히 사양한다”고 했다.

예배는 온라인 실시간으로 중계하고 금란교회 홈페이지에 온라인 추모관이 마련됐다(문의 02-490-7000).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