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요한계시록
뮤지컬 <요한계시록>이 25일로 종연을 확정하고 마지막 티켓을 오픈했다. ©광야아트센터
뮤지컬 요한계시록
©광야아트센터

지난 5월 1일 광야아트센터에서 오픈 런으로 연장 공연을 재개한 뮤지컬 <요한계시록>이 25일로 종연을 확정하고 마지막 티켓을 오픈했다.

뮤지컬<요한계시록>은 신약 성경 요한계시록 2, 3장의 예수 그리스도가 일곱 교회에 보내는 편지에 착안한 창작 뮤지컬이다. 난해한 예언서로 알려진 요한계시록에 대한 쉬운 해석과 독창적이고 짜임새 있는 스토리, 일곱 교회를 일곱 도시로 옮긴 무대와 가슴을 울리는 뮤지컬 넘버 등 뛰어난 작품 완성도로 2015년 초연 이래, 공연 때마다 매진을 기록하며 화제가 되어왔다. 지난 1월에도 광야아트센터에서 6주간의 공연으로 총 41회 공연 동안 객석 점유율 87.9%를 기록하며 7,700여 명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은 바 있다.

광야아트센터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좌석에 항균 패치를 부착하고, 공연장 안팎을 인체 무해한 살균수로 수시로 소독할 뿐만 아니라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을 의무화하고 좌석 간 거리 두기를 실시하는 등 철저하고 세심한 방역과 함께 뮤지컬 <요한계시록> 공연을 이어왔다.

또한, 감염 우려 때문에 공연장을 직접 찾지 못하는 이들을 위해 김관영 창작 프로듀서가 뮤지컬 하이라이트 장면과 함께 뮤지컬 및 성경 요한계시록에 관해 직접 설명하는 스페셜 콘텐츠 “뮤지컬 <요한계시록>과 함께 ‘요한계시록’ 더 깊이 읽기”를 제작, 온라인 공개했다.

광야아트센터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총 9회에 걸쳐 업로드된 스페셜 콘텐츠는 뮤지컬 속 일곱 도시의 배경이 되는 성경의 일곱 교회 등에 관해 자세히 소개하는 한편 뮤지컬의 주요 장면과 대표 넘버 실황이 담겨 넘버 음원 발매를 꾸준히 요청해왔던 팬들에게 좋은 선물이 될것으로 기대된다.

공연 관람후기는 다음과 같다.

“여러 번 본 후 지인들 데려가면서 또 보면 지루해서 그 전의 감동이 퇴색되는 건 아닐까.. 볼지 말지 고민하다가 결국 또 봤는데 새로운 감동이 있네요! 감사합니다. (zhiy****)”, “두 번 더 봐야지 (cjhs****)”, “요한계시록을.. 이렇게 잘 설명하다니… 보면서도 놀랍고.. 한 곳 한 곳 지나갈수록 끝나가는 게 너무 아까웠습니다. (ukin****)”
“안 보시면 후회합니다. 제가 리뷰 안쓰는데 굳이 로그인해서 쓰게 만든 뮤지컬입니다. 정말 정말 돈이 아깝지 않아요. (walk****)”, “방역도 철저했고 배우들의 연기, 노래 너무 좋았어요! 재관람이었는데도 만족 120%입니다. (p020****)”, “한번도 안 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만 본 사람은 없는 그 뮤지컬 '요한계시록' 드디어 처음 봤어요. 주변에서 큰 칭찬을 하고 추천을 하도 해서 기대 가득 갔는데 기대 이상이었네요. (k_se***)”, “강력 추천합니다. 정말 감동적이고 짜임새와 구성이 탁월합니다. (cons****)”

마지막 공연을 앞둔 뮤지컬 <요한계시록> 공연은 압구정로데오역 광야아트센터에서 평일(월,화,금) 오후 7시 30분, 토 오후 1시, 5시에 130분간 공연하며 초등학생 이상 관람할 수 있다. 예매는 네이버예약과 인터파크를 통해 가능하다.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