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민족통일연합회 이사장 원종문 목사
한민족통일연합회 이사장 원종문 목사.

[기독일보 박용국 기자] 추운 겨울철 북녘 어린이를 위한 100만컬레 보내기 운동을 (사)한민족통일연합회(이사장 원종문 목사)가 주최하고 (사)한민족통일연합회 경기지부(지부장 박준철)이 주관하여 2018년 성탄절을 맞이하여 100만명의 어린이들에게 전달하기 위한 운동본부(이하 운동본부)를 출범 시킨다.

이번 양말 보내기 운동은 어린이용(4세부터 11세용) 양말 100만컬레를 추운 겨울을 이겨내기 위해 두께감과 따뜻함, 약간의 미끄러운 느낌이 있는 아크릴원사로 특별 제작하여 전달할 계획이다.

이에 추진위원회를 고문단 및 자문위원 그리고 집향위원으로 500야먕으로 구성되며 홍보대사 위촉할 계획으로 추진위원장에 원종문목사(열린복지 이사장)와 집행위원장에 박준철((사)한민족통일연합회 경기지부장)을 선임 12월중에 발대식을 준비하고 전국교회 및 기관 후원 기업체에 후원을 요청 했다,

특히 100만 컬레의 양말을 제작하기 위해 국내 업체를 선정하여 3-5차례로 나눠서 전달하며 북측과 협의를 위한 실무 책임자를 선임하고 전달시에는 임원진 및 후원 기관 및 기업등에서 추천한 인사들이 참여토록할 계획이다.

아번 양말 보내기 운동은 지역, 정당, 종교, 사상과 이념을 초월한 추운 겨울 나기 북녘 어린이를 위한 민간 교류 사업으로 각 단체 및 국민 모두가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운동본부는 ▲북한 어린이 양말 100만컬레 보냐기운동 ▲나무심기 ▲양묘장 건립 ▲청소년을 위한 평화교육 ▲평화 통일을 위한 기도회 등 다양한 사업 계획을 발표하고 모든 국민이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운동본부는 통일부 승인 사단법인으로 원종문이사장은 북한 나무심기 및 묘목등을 전달하고 다양한 남북 민간 교류 사업을 이끌어 왔다.

또한 박준철 집행위원장은 북한 나무심기, 연탄 나눔, 수해물품 전덜, 중화군 양모장 건립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 2009년 국민훈장 동백장을 수훈 하는등 다양한 활동을 경험으로 전국 교회와 기업 그리고 시민사회 단체 및 국내외 관심있는 국민들의 참여를 요청한다고 말했다.

문의는 운동본부 박준철집행위원장(010-8741-5331)에게 하면 자세한 추진 계획을 들을 수 있으며 사업계획을 참조하면 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양말 #한민족통일연합회 #원종문목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