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청와대 전경 ©청와대

[기독일보=정치] 박근혜 대통령은 탄핵소추안 표결을 하루 앞둔 8일 별도의 메시지를 내지 않은 채 "담담하게 표결 상황을 지켜보자"고 참모들에게 당부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이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박 대통령은 이날 평소와 다름없이 주요 수석 비서관들을 만나 정국 대책을 논의했고, 이 자리에서 박 대통령은 "나라가 혼란스럽지 않도록 꾸준히 일해달라", "경우의 수를 잘 살펴서 차분하게 대처해야 한다", "일희일비하지 말고 표결 결과를 보고 상황에 맞춰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 대통령은 전날에도 '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특위 진행 상황을 TV로 시청했고, 관련 보고를 받았다고 청와대 관계자들은 전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박근혜 #청와대 #박근혜대통령 #탄핵소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