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선빈 공항패션
▲이선빈이 16일 오후 김포공항에서 가방으로 포인트 준 ‘시크 톰보이룩’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MCM 제공

[기독일보=패션] 배우 이선빈이 16일 오후 김포공항에서 시크하고 세련된 톰보이 무드의 공항패션 스타일을 선보였다.

화려한 마스크와 몸매, 그리고 시원시원한 성격의 반전 매력으로 단번에 연예계 ‘블루칩’으로 떠오른 배우 이선빈은 16일 스케줄 차 김포공항을 통해 제주도로 이동하면서 선보인 공항 패션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날 이선빈은 세련된 ‘톰보이’ 스타일의 시크한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멋스러운 오버핏의 회색 코트에 볼드한 블랙부츠를 매치한 이선빈은 무결점 미모와 스타일로 ‘신흥 대세녀’ 다운 포스를 자랑했다. 무심하게 맨 검정색 백팩은 시크한 스타일을 한 층 강화했으며, 래빗 프린트가 돋보이는 고급스러운 트롤리로 전체적인 패션에 럭셔리한 포인트를 주었다. 모노톤의 깔끔한 룩 속에서도 눈에 띄는 미모는 숨길 수 없었다.

이선빈 공항패션
▲이선빈이 16일 오후 김포공항에서 가방으로 포인트 준 ‘시크 톰보이룩’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MCM 제공

이선빈의 ‘시크 톰보이 룩’의 포인트 아이템인 블랙 백백과 럭셔리한 트래블 캐리어는 모두 독일 럭셔리 브랜드 MCM의 제품이다. 이선빈이 맨 ‘텀블러 백팩’은 70년대 라이더 재킷에 영감을 받아 제작된 것으로, 빈티지하고 시크한 느낌의 백팩이다. 실버 색상의 지퍼와 가방 앞쪽의 심플한 가죽소재의 ‘참(Charm)’ 장식 외 디테일을 최소화해, 고급스러운 가죽 소재가 돋보이는 심플하면서도 세련된 백팩이다.

이선빈이 끌고 있는 트래블 캐리어는 MCM의 인기 라인인 ‘러브 래빗 시리즈’의 ‘래빗 트래블 캐리어’로, 고급스러운 비세토스(Visetos) 캔버스에 깜찍한 토끼 프린트가 포인트를 주는 제품이다. 럭셔리한 디자인으로 어떠한 공항패션에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 인기 아이템.

한편, 각종 드라마와 예능에서 인상 깊은 모습으로 연예계 ‘신흥 대세녀’로 떠오르며 광고계 블루칩으로 손꼽히는 배우 이선빈은 최근 디지털매거진 ‘뷰(VIEW)’와 진행한 ‘뮌헨 바로크’ 화보에서 고급스럽고 우아한 모습을 선보여 화제를 모은 바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MCM #이선빈 #공항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