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이 15일 북한의 대북확성기 방송 중단 요구를 일축하며 도발시 응징키로 방침을 정했다.

최윤희 합동참모본부 의장은 이날 오후 북한 조선인민군 전선사령부 공개경고장과 관련해 예하 작전지휘관들과 긴급 작전지휘관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했다.

최 의장은 회의에서 "적이 도발한다면 더욱 강력하고 단호하게 응징하라"고 지시했다고 합참은 전했다.

합참은 "북한 비무장지대 지뢰도발 후 우리측의 대북 심리전 활동에 북측이 군사적 위협을 지속하고 있다"며 "실제 도발 가능성은 더욱 높아졌다고 평가하고 적 도발에 즉각 대응할 수 있는 작전태세를 점검했다"고 회의 결과를 전했다.

앞서 북한군은 이날 우리군에 비무장지대 지뢰매설 도발에 대응하는 차원의 대북확성기 방송을 중단하라며 타격 위협을 가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대북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