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사렛대
©나사렛대

[기독일보] 나사렛대(총장 신민규) ‘TLC 아카데미-생명사랑’ 프로그램이 보건복지부와 중앙자살예방센터 로 부터 ‘2015년도 자살예방 프로그램’ 인증을 받았다.

6일 나사렛대에 따르면 보건복지부와 중앙자살예방센터는 2013년부터 자살예방 프로그램의 질적 향상과 공신력 강화를 위해 전국의 정신건강증진센터 등 자살 예방 기관을 대상으로 ‘자살예방 프로그램 인증제’를 실시해 오고 있는데 대학으로는 나사렛대가 최초로 인증을 받았다.

나사렛대는 매학기 ‘TLC 아카데미’에 참여하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자살에 대한 이해와 원인, 중재 방법, 예방 가이드라인, 생명사랑 캠페인 등 이론과 실무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자살과 관련된 글 모티터닝과 상담을 통해 자살을 예방하고 희망을 주는 등 생명사랑 활동을 펼치고 있다.

프로그램 개발에 참여한 장창민 교수는 “‘TLC 아카데미-생명사랑 프로그램’ 의 우수성이 입증되었다. 이번 보건복지부 인증으로 대학의 수준 높은 자살예방 프로그램을 적극 보급하겠다”고 밝혔다.

나사렛대는 생명사랑과 자살예방을 위해 2013년도부터 ‘TLC 아카데미-생명사랑’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하고 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나사렛대 #자살 #자살예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