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이 미국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한국 배치 움직임에 반발하며 한·미 양국을 비난했다.

북한 조선평화옹호전국민족위원회는 16일 오후 대변인 담화에서 "북핵 위협을 구실로 미국과 결탁해 남조선에 사드를 배비(배치)하려는 괴뢰패당의 책동을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지역에서 기어이 핵전쟁의 불집을 터치기(터뜨리기) 위한 위험천만한 범죄행위로 낙인하면서 이를 온 민족의 이름으로 준열히 단죄·규탄한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 핵전쟁 준비를 최종완성하고 임의의 시각에 우리 공화국과 주변나라들을 핵선제공격하기 위한 구실에 불과하다"고 주장했다.

위원회는 또 "온 겨레와 국제사회는 미국과 괴뢰패당의 북핵 위협에 빙자한 사드 배비 책동에 더욱 각성을 높이며 그를 강력히 반대 배격해 단호히 저지·파탄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사드비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