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연재(20·연세대)가 국내에서 열린 국제대회에 출전해 '체조요정'의 실력을 뽐냈다.

손연재는 19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개최된 코리아컵 월드톱 2014 인천국제체조대회에 나왔다.

첫날 리본 종목에 출전해 17.950의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이번 경기는 인천 아시안게임이 열릴 남동체육관에서 개최됐다.

손연재는 인천 아시안게임 리듬체조 금메달을 목표로 하고 있는 가운데 큰 실수 없이 연기를 마쳤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손연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