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도로공사(사장 김학송)는 오는 10일 오후 2시부터 고속도로 요금소 10곳을 무인으로 전환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무인으로 전환되는 요금소는 강원권 3곳(현남, 연풍, 단양), 전북권 2곳(청양, 진안), 전남권 2곳(장성물류, 무안공항), 경북권 2곳(문경새재, 남성주), 경남권 1곳(연화산) 등이다.

'무인수납시스템'은 요금수납원 없이 현금과 선·후불 하이패스 카드로 1일 24시간 통행료를 수납할 수 있는 설비다.

지난 2012년 11월 속사 등 8곳 요금소가 처음 무인으로 전환됐으며, 이번 10곳이 추가돼 전국 335곳 요금소 중 18곳이 무인으로 운영된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무인시스템 #고속도로요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