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병원
예수병원 전경 사진. ©예수병원

예수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8차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인 1등급을 획득했다고 최근 밝혔다.

기온이 급격히 낮아지는 추운 겨울철에 허혈성 심장질환 발생률이 높아지는데 이때 좁아진 관상동맥을 대체할 수 있는 혈관을 연결하여 심장에 혈류를 공급하는 우회로를 만들어주는 수술을 관상동맥우회술이라 한다.

이번 7차 적정성 평가는 지난 2020년 10월부터 2021년 9월까지 허혈성 심질환으로 입원한 환자에게 관상동맥우회술을 시행한 종합병원급 이상 88개 기관을 대상으로 평가했다.

이번 평가에서 예수병원은 ▲관상동맥우회술 수술량 ▲재수술률 ▲수술 후 30일 내 사망률 ▲퇴원 30일 내 재입원율 등 주요 평가지표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신충식 원장은 “이런 우수한 평가를 받도록 밤, 낮으로 애써주신 심장혈관외과 최종범과장님 외 직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최상의 진료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벽 예배 후, 교회에서 꼭 필요한 것은??

#예수병원 #관상동맥우회술적정성평가 #1등급 #신충식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