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티봉사 사진
해돋는 마을이 5일 쪽방촌 및 독거어르신들에게 뷰티 봉사 및 밥퍼사랑 봉사를 진행했다. ©해돋는마을 제공

쪽방촌과 독거어르신 및 거동이 불능한 독거어르신을 섬기는 사단법인 해돋는 마을(이사장 장헌일, 신생명나무교회 목사)은 구호개발NGO (사)월드뷰티핸즈(회장 최에스더 신한대 뷰티헬스사이언스과 교수)와 협력하여 쪽방촌과 독거어르신을 위해 5일 “신년맞이 밥사랑 잔치 및 뷰티서비스”을 갖고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사)해돋는 마을 이사장 장헌일 목사는 “ 새해는 코로나19 팬데믹 으로 그 어느 때보다 고통의 시간을 보내는 외롭고 소외된 어르신분 들께 주님께서 돕는 손길들을 보내 주시길 기대하며 올 새해도 어르신분들께 건강하시길 기도한다”며 사랑의 밥퍼를 대체식으로 전달했다.

(사)월드뷰티핸즈 회장 최에스더 교수는 “새해 맞아 코로나로 더욱 힘들어 힘든 쪽방촌과 독거 어르신분들께 뷰티 등 소셜서비스를 통해 사랑으로 봉사 할 수 기쁘다”라고 했다.

신년맞이 밥퍼사랑과 뷰티서비스는 월드뷰티핸즈 회장 최에스더 교수,김주연 교수를 비롯해 최세진 영양사와 최세연 사무국장(해돋는 마을) 장민혁 사무총장(월드뷰티핸즈)등이 참석해 어르신을 섬겼으며, 장헌일 이사장은 신년을 맞아 서울역 노숙형제들을 위해 신생명나무교회와 공동사역하는 서울역 다움교회에 식료품 선물을 전달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해돋는마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