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떼슈필
뮤지컬 〈타벽〉 포스터. ©아르떼슈필 제공

여성 독립투사 ‘어윤희’의 삶을 그린 뮤지컬 ‘타벽’이 오는 11월 12일 오후 1시와 7시 2회 공연으로 새이레아트센터에서 펼쳐진다.

뮤지컬 ‘타벽’은 아르떼슈필문화예술센터가 기획하여 경기문화재단에서 진행한 일제 잔재청산 및 항일추진 사업에 선정된 작품으로 서대문 형무소에 수감하며 벽을 두드리는 타벽통보법을 활용하여 만세운동을 이루어 냈던 여성 독립투사 어윤희와 현대의 소년과의 만남을 통해 항일 운동의 정신을 일깨우는 작품이다.

기존의 항일 운동 콘텐츠와 달리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은 여성 독립 투사인 ‘어윤희’의 일생을 조명하고 아주 어린 소년에서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독립을 갈망했던 평범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또한 타임슬립이라는 소재를 통해 과거로부터 현재까지 이어지고 있는 항일정신의 가치와 중요성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한다.

서대문 형무소를 울린 작은 울림은 결국 많은 사람들에게 퍼져 나가 광복을 갈망하는 사람들의 큰 울림이 되었으며 독립을 위해 개개인이 울렸던 그 작은 울림은 결국 주체성과 자주정신으로 이어져 대한민국이라는 큰 울림이 되었다.

뮤지컬 ‘타벽’을 통해 항일 정신이 과거의 울림으로 그치지 않고, 현대를 살아가는 우리의 주체성과 항일 정신을 일깨우는 큰 울림이 될 것이다.

한편, 본 공연은 전석 무료 공연으로 전화를 통해 예약이 가능하며 11월 중 유투브(Youtube) 아르떼슈필 채널을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 문의 : 010-7702-6602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아르떼슈필 #어윤희 #타벽 #뮤지컬 #경기문화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