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거협 제14차 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 및 세미나
제14차 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 및 세미나가 열린 모습 ©주최 측 제공

제14차 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가 지난 24일 예광교회(담임목사 최상윤)에서 열렸다. ‘공교육현장에 반기독교적 성교육 실태와 대처방안’이라는 제목으로 열린 이번 기도회에서 1부 예배는 최상윤 목사(감거협 실행위원)의 사회로, 원성웅 목사(전 감리교 서울연회 감독)가 ‘가증한 풍속을 따르지 말라’는 제목으로 설교했다.

이어진 2부 순서는 민돈원 목사(사무총장)의 사회로 김지연 약사(한국가족보건협회 대표)가 ‘기독교 성 가치관 교육법’이라는 제목으로 메시지를 전했다. 마지막 3부에서는 조기영 목사(실행위원)인도로 5가지 기도제목으로 한 합심기도회 시간을 가졌다.

감거협(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협의회)이 주관하고, 감바연(감리교회 바로세우기 연대), 웨성본(웨슬리안 성결운동본부)이 공동 주최한 이번 기도회에는 경인 지역을 비롯 울산, 서천, 경기권 등 여러 지역의 감리교 목사들이 지역을 초월 연합하여 차별금지법(안)과 잘못된 성 가치관 교육을 바로잡을 것을 결의했다.

이 행사를 기획한 감거협 사무총장 민돈원 목사는 "현재 동성애와 성전환을 옹호하는 평등법(안) 등 차별금지법(안)이 3개나 발의되었고 가정의 개념을 해체하는 건강가정기본법 개정안까지 발의된 상태에서 이런 세미나와 바른 목소리를 내는 활동이 더욱 활발해져야 할 것이다. 우리의 기도와 순종을 통해 전 국민을 옳은데로 돌아오게 하는 선한 효과를 거둘 것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감거협 제14차 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 및 세미나
1부에서 원성웅 목사가 설교하고 있다.©주최 측 제공
감거협 제14차 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 및 세미나
2부에선 김지연 약사가 강연하고 있다.©주최 측 제공
감거협 제14차 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 및 세미나
3부에선 참가자들이 기도하고 있다.©주최 측 제공
감거협 제14차 감리회 거룩성 회복을 위한 기도회 및 세미나
주요참석자들이 단체 사진을 찍고 있다. ©주최 측 제공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cdaily.co.kr

- Copyright ⓒ기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독교 종합일간지 '기독일보 구독신청 바로가기'

#감거협 #예광교회